works by

Insook Kim

 

Born in 1969, Busan, South Korea
Lives and works in Cologne, Germany

 

Insook Kim studied philosophy in Korea and photography in Kunstakademie in Dusseldorf, Germany. Her style of works seeking perfection in large-scale directive technique has been largely influenced by Thomas Ruff, a world-famous photographer under whom she was trained in her earlier years. While her early stages of works examines collective as well as individual identity of German women, the artist lately has been focusing on depicting contemporary women who are continuously degraded to objects of desire in the society of overflowing images. Kim has also expanded her interest to capturing the ironical tendencies of contemporary men who experience psychological deprivation in human relations. One of the contemporary issues that she investigated was deeply related to a relationship among the family member in situ. The problem that she finds lies in increased isolation and solitude among members of the society despite the fact that the society as a whole has gained more leisure time. In relevance to it, in her world of photography, buildings are significantly presented not just as a shelter in the physical sense, but more like a disconnected space symbolizing isolation of modern society, lack of interactivity. Her very idea is elaborately revealed in her prominent work, Saturday Night (2007). The sole individuals in the hotel were examples of the subsequent loneliness, the façade of modern nature and the metaphor for our aching needs to entertain ourselves to the point of being blasé.

The artist often uses glass as the material for her works, which is quite contrary from contemporary people’s desire to have their private life protected. Architecture in her works built in glass no longer hide people from the outside world. Here, voyeuristic society of our times, where desire to see and to be seen surge, is portrayed as well. People are exposed to surveillance cameras at all times, yet such fact does not come to them significantly as they have already been subordinated to the Panopticon society. This irony lying in our society is what the artist actively uses in her works to elaborate on the solitude and isolation of modern people. The artist ultimately questions our humanistic identity within the devastated civilization where we are materially flourishing while mentally deprived.

Kim’s works have been exhibited internationally including her most recent solo show curated by 313 Art Project at Art Basel Hong Kong (2013), Seoul Museum of Art, Seoul (2011), Plateau Samsung Museum of Art, Seoul (2011), Kunstmuseum Ahlen, Germany (2010), Kunstmuseum Wolfsburg, Wolfsburg, Germany (2009), IKOB Museum Fur Zeitgenossische Kunst Eupen, Eupen, Belgium (2005), Stadtmuseum Hattingen, Hattingen, Germany (2004) and many more.

  

김인숙은 한국에서 철학을 공부하고, 독일 뒤셀도르프 쿤스트 아카데미에서 사진을 공부했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토마스 루프 산하에서의 유학 경험은, 대규모 연출 기법을 통해 완벽한 퀄리티를 추구하는 그녀의 작업 방식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그녀는 독일 여성의 집단적이면서도 개인적인 정체성에 주목했던 초기 작업을 거쳐, 이미지 범람의 사회 구조 속에서 욕망의 대상으로 전락해버린 여성에 대한 얘기를 주로 해왔다. 또한 그녀는 관심의 폭을 현대 사람들 전체로 넓혀 인간 관계에서 정신적 결핍을 경험하는 현대 사회의 모순적인 단면을 포착하기도 했다. 그녀가 깊이 파고든 현대 사회의 이슈 중 하나는 본래 가족 관계의 모습이었다. 여기서 그녀가 파악한 문제는 사회 전체적으로 여가 시간이 늘어났음에도 사회 구성원들은 오히려 고립이나 고독에 갇혀있다는 것이다. 그녀의 사진 세계에는 이와 같은 현상을 반영하여 현대 사회의 소외감을 상징하는 파편화 된, 안식처와는 거리가 먼 건물의 모습이 나타난다. 그녀의 이러한 시각은 특히 작품 ‘Saturday Night’ (2007) 에서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호텔 내 각각의 개인들은 외로움에 잠식된 존재로, 현대 사회의 단면과 더불어 무감각한 상태에 이를 만큼 유흥에 매달리는 사람들의 모습을 은유적으로 드러낸다.

김인숙 작가의 작품에서 종종 활용되는 유리라는 소재는 자신의 사생활을 철저하게 보장받고 싶어하는 현대인들의 바람과는 상반되는 소재이다. 유리로 만들어진 건축물은 일반적인 건축물로서의 기능을 상실한 채, 고스란히 외부로 드러난다. 보고 싶고 또 보여주고 싶어 하는 관음증 사회의 단면이 이를 통해 표현된다. 현대 사회 속에서 우리는 언제 어디서나 CCTV에 노출되어 있지만, 이미 판옵티콘 사회의 포로가 되어버렸기에 그 심각성을 깨닫지 못한다. 이러한 아이러니를 통해 작가는 현대인의 고독과 소외라는 주제를 작품을 통해 풀어낸다. 물질적 풍요 속에서도 정신적 빈곤을 낳는 황폐한 문명 속에서 작가는 우리 자신의 인간적 정체성에 대해 결국 묻고 있다.

김인숙은 2013년 313아트프로젝트와 함께 아트 바젤 홍콩에 참여했고, 2011년 서울 시립 미술관, 2010년 독일 Kunstmuseum Ahlen, 2009년 독일 Kunstmuseum Wolfsburg, 2005년 벨기에 IKOB Museum Fur Zeitgenossische Kunst Eupen, 2004년 독일 Stadtmuseum Hattingen 등에서 전시를 열었다. 그녀의 작품은 세계 주요 미술관 및 유수의 기관과 컬렉터들에게 소장 되어 있다.

NEWS

SELECTED IMAG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