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ks by

Teresita Fernandez

 

Born in 1968, Miami, USA
Lives and works in New York, USA

 

Teresita Fernandez’s installation work, usually in immense size, is characterized by an interest in perception and the psychology of looking.  She mainly studies on the optical capacity and abstracted cognitive system of human and visualizes them through the sensuous application of material and space. Putting much significance on realizing a modern haven of artwork, she focuses on the pure property of materiality and integrates it with architectural element derived from installation art.

Her latest works include Mirage (horizontal) which is a thousand of polished mirror glass cubes which depicts swarming futuristic bees, Landscape (Panoramic Mirror) which is a precision cut aluminium sheets where its biomorphic forms splintering reflected light and cast a cascade of overlapping shadows, Nocturnal series which acquires deep-grey metallic sheen from natural raw graphite and many more.

Fernandez’s works have been exhibited in various places including the public project in Madison Square Park, New York (2015), her solo exhibitions in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North Adams (2014), Metropolitan Museum of Art, New York (2012), 313 Art Project, Seoul (2011), Museum of Contemporary Art Cleveland, Cleveland (2011), Modern Art Museum of Fort Worth, Fort Worth, U.S.A (2011), Blanton Museum of Art, Austin, U.S.A (2009), Centro de Arte Contemporaneo de Malaga, Spain (2005), Miami Art Museum, Miami (2002), Museum of Modern Art (MoMA), New York (2000) and many more. Whilst her group exhibitions include Lehmann Maupin, New York (2015), Lehman College of Art, Bronx (2014), Vanhaerents Art Collection, Brussels (2014), Contemporary Jewish Museum, San Francisco (2013), Phoenix Art Museum, Phoenix (2013), San Antonio Museum of Art, San Antonio (2012), Contemporary Art Center, Burlington (2011), Dallas Museum of Art, Dallas (2010), Aspen Art Museum, Aspen, U.S.A (2007) and many more. Furthermore, her works have been collected in various places including San Fransico Musuem of Art in San Fransico, Saint Louis Art Museum in Saint Louis, U.S.A, Walker Art Center in Minneapolis, U.S.A, Benesse Art Site in Naoshima, Japan, Sammlung Goetz in Munich, Louis Vuitton Art Foundation in Paris and many more.

  

테레시타 페르난데즈는 대규모 설치 작업을 통해, 보는 것에 대한 인식과 그 심리에 대해 주로 이야기한다. 그녀는 인간이 가진 시각적 능력과 관념화된 인식 체계에 대해 주로 관심을 가지며, 재료와 공간의 감각적 활용을 통해 이를 그녀의 작품 속에서 시각화한다. 재료가 가지는 순수한 물성을 주목하고, 이를 설치 미술이 가지는 건축적 요소에 가미시켜 현대적 의미의 안식처를 구현하는 데 작품 활동의 의의를 둔다.

대부분의 그녀의 작품들은 관객과의 관계 속에서 그 의미가 더욱 깊어진다. 그녀의 작품 속에서, 관객들은 재료와 공간이 만들어내는 착시 효과 등 다양한 시각의 동력화에 노출되는데, 이를 통해 그들은 현실과는 상이한 또 다른 공간을 체험하게 된다. 그녀의 대표 작품으로는 천 여개의 유리 큐브를 이용, 떼 지어 날아다니는 벌들을 형상화한 ‹Mirage (horizontal)›, 알루미늄 작품에 빛의 요소를 가미한 ‹Landscape (Panoramic Mirror)›, 그리고 흑연의 금속성 광택을 이용한 ‹Nocturnal series› 등이 있다.

페르난데즈는 2015년 뉴욕 Madison Square Park에서의 공공미술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으며 2014년 메사추세츠 Massachusetts Museum of Contemporary Art, 2012년 뉴욕 Metropolitan Museum of Art, 2011년 서울 313아트프로젝트, 미국 클리브랜드 Museum of Contemporary Art Cleveland, 미국 포트워스 Modern At Museum of Fort Worth, 2009 오스틴 Blanton Museum of Art, 2005년 스페인 Centro de Arte Contemporaneo de Malaga, 2002년 마이애미 Miami Art Museum, 2000년 뉴욕 Museum of Modern Art (MoMA) 등에서 개인전을 열었다. 그룹전으로는 2015년 뉴욕 Lehmann Maupin, 2014년 뉴욕 Lehman College of Art, 브뤼셀 Vanhaerents Art Collection, 2013년 샌 프란시스코 Contemporary Jewish Museum, 피닉스 Phoenix Art Museum, 2012년 샌 안토니오 San Antonio Museum of Art, 2011년 버링턴 Contemporary Art Center, 2010년 달라스 Dallas Museum of Art, 2007년 마스펜 Aspen Art Museum 등이 있다. 또한, 그녀의 작품은 샌프란시스코 San Francisco Museum of Art, 미국 세인트 루이스 Saint Louis Art Museum, 미국 미네아폴리스 Walker Art Center, 일본 나오시마 Benesse Art Site (지중미술관), 독일 뮌헨 Sammlung Goetz, 파리 Louis Vuitton Art Foundation 외에 주요 미술관 및 유수의 기관과 컬렉터들에게 소장되어 있다.

NEWS

SELECTED IMAGES